근로복지공단의료지부

[2019_01호] 가천대 길병원지부, 파업투쟁 14일째 승리로 마무리

by 관리자 posted Jan 04, 2019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ESC닫기

+ -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ESC닫기

+ -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
가천대 길병원지부, 파업투쟁 14일째 승리로 마무리
임금 9.35% 인상, 간호사 등 184명 인력 충원합의


파업 14일째 한치의 흔들림도 없이 투쟁하던 가천대 길병원지부(지부장 강수진)가 새해 새벽 6시경 극적 합의로 파업을 승리로 마무리 했다. 
노사는 30일 오후 늦게부터 31일 새벽까지 교섭을 진행해 임금 및 단체협약 체결을 위한 큰 틀의 원칙을 수립한 후, 31일 지방노동위원회의 사후 조정회의를 통하여 새해 1월 1일 새벽까지 마라톤 회의를 통해 합의에 이르게 되었다.  

주요 노사 합의 내용은 △제도개선 TFT를 통한 인사, 임금, 직장문화 개선 및 인력충원 방안 마련 △간호 인력 156명 간호보조 인력 28명 충원을 통한 간호 2등급 및 182병상 간호간병통합서비스 확대 시행 △중환자실 1등급 운영 △기간제 비정규직 2년 계약 만료 도래할 때 이후 지속 업무의 경우, 정규직으로 공개채용 절차를 밟되 특별한 결격사유가 없는 한 우선권을 부여하기로 했다. 
또한 조합원 교육시간 연 8시간 보장 등 조합 활동을 보장하고 노동존중 노사관계 정립 △임금제도 개선을 포함하여 임금 총액 9.35% 인상하기로 합의 했다.

가천대 길병원지부는 1월 1일 오후 2시부터 합의내용에 대해 조합원 설명회를 거친 뒤 오후 4시부터 승리 보고대회를 열었다. 
14일 동안에 걸쳐 조합원 1,000여 명 이상이 파업에 참가한 가천대길병원지부의 파업은 그 규모로 인해 지역사회 의료 공백마저 우려되는 상황이었다. 보건의료노조는 이번 노사합의를 바탕으로 가천대길병원이 노동존중을 통한 양질의 의료를 제공하는 의료기관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협력해 나갈 것이다.


더불어 “환자가 안전하고 노동자도 안전한 병원, 노동이 존중받는 병원을 만드는 데 앞장서자. 이를 위해 노동자들이 직접 투쟁해야 하는 만큼 노동조합의 조직확대 또한 매우 중요하다. 이제 보건의료노조 조합원 숫자가 6만 6천명을 넘어 7만명을 눈앞에 두고 있다. 조합원 10만 시대가 멀지 않았다. 더 나은 병원 더 나은 내일을 위해 우리가 변화를 일어가자”고 덧붙였다.
?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1855 [2019_09호] ‘개악의 달’ 3월, 민주노총 총력투쟁 전개 관리자 2019.03.15 1440
1854 [2019_09호] 보훈병원지부 인천지회 설립! 3월 8일 설립총회 개최 관리자 2019.03.15 1412
1853 [2019_09호] 제주 영리병원 허가 철회 ‘1천인 공동선언’ 관리자 2019.03.15 1205
1852 [2019_09호] 국립대병원 파견용역 노동자들 “희망고문 이제 그만” 관리자 2019.03.15 1206
1851 [2019_08호] “파업권 무력화 막자” 민주노총 3월 총력투쟁 관리자 2019.03.08 1463
1850 [2019_08호] 제주 녹지국제병원 3월 4일 개원은 무산 관리자 2019.03.08 1078
1849 [2019_08호] 국립대병원 파견용역직 정규직 전환 촉구 동시 기자회견 개최 관리자 2019.03.08 1117
1848 [2019_08호] (11주년 3.8 세계여성의 날) 여전히 여성에게는 빵과 장미가 필요하다! 관리자 2019.03.08 1267
1847 [2019_07호] 보건의료노조 2019년 정기대의원대회 개최 관리자 2019.03.01 1076
1846 [2019_07호] 사진으로 보는 2/27 보건의료노조 2차 제주 원정 투쟁 관리자 2019.03.01 1069
1845 [2019_06호] “영리병원 절대 안돼” 개원 저지 행동 각계로 확산 관리자 2019.02.22 1112
1844 [2019_06호] 민주노총, 탄력근로제 확대 합의 규탄 집회 열어 관리자 2019.02.22 1225
1843 [2019_06호] 제주 영리병원‘공공병원 전환’의 대안을 마련하다 관리자 2019.02.22 1286
1842 [2019_05호] 영리병원 철회! 공공병원으로 전환! 청와대 결단 촉구! 청와대 앞 노숙 농성 돌입 관리자 2019.02.13 1202
1841 [2019_05호] 잇단 의료인 과로사, 장시간 노동 근절하는 근본대책 마련해야 관리자 2019.02.13 1080
1840 [2019_05호] 세상을 떠난 지 62일 만에… 비정규직 노동자 김용균씨 장례 관리자 2019.02.13 1157
1839 [2019_04] 영리병원 저지 청와대 앞 농성 등 2월 총력 투쟁 관리자 2019.01.31 1162
1838 [2019_04] 민주노총 2019년 67차 정기 대의원대회 개최 관리자 2019.01.31 1188
1837 [2019_04] 여성인권 운동가 故김복동님의 명복을 빕니다. 관리자 2019.01.31 1293
1836 [2019_03호] 2019년 영리병원 저지, 인력법 제정, 일터·의료·조직혁명에 온 힘 쏟자 관리자 2019.01.25 1223
Board Pagination ‹ Prev 1 2 3 4 5 6 7 8 9 10 ... 93 Next ›
/ 93

Designed by sketchbooks.co.kr / sketchbook5 board skin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서비스 링크

X
Login

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.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. 단, 게임방,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.

X