근로복지공단의료지부

[44호] 폭염과 태풍 뚫고 투쟁! 익산병원노조

by 관리자 posted Aug 18, 2010

폭염과 태풍 뚫고 투쟁! 익산병원노조
[12일로 파업 44일차] 사측, 교섭에서 여전히 노조 불인정! 노조탄압 자행


한 여름의 폭염과 태풍 뎬무의 비바람을 뚫고 민주노조를 지키기 위한 익산병원 파업 투쟁이 8월 12일 현재 44일째를 맞고 있다.
병원은 여전히 교섭에서 진전된 안 없이 노동조합을 불인정하는 태도를 보이고 있다. 병원은 불성실 교섭을 계속하면서 한편으로 민주노조를 파괴하기 위한 악랄한 노조탄압을 자행하고 있다.

 

병원측은 ▲환자의 불편을 최소화한 야외주차장 천막 철거 등에 대한 가처분 신청 ▲21일의 진료요구 투쟁에 대해 업무방해, 건조물 침입, 폭행으로 14명(지부-본부-본조-민주노총 지역본부 등)의 노조간부에 대한 무더기 고소 ▲환자를 동원한 탄원서 위조 등 악의적인 여론 조작을 진행하고 있다.

 

20100812.jpg

     ▲ 오전 피켓팅시간! 고생하는 조합원들에게 야쿠르트를 건네며 투쟁을 격려하는 환자보호자 모습

 

그러나 익산병원지부와 전북지역본부의 완강한 투쟁의 힘으로 이번 주 사측은 장기화되는 파업 사태 해결을 위해 노사 의견접근을 위한 접촉을 시도하고 있는 상태여서 사측의 태도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.

현재 조합원들은 아침 출정식, 오전 피켓팅, 노조 교육, 시내 선전전 등 바쁜 일정을 소화하며 파업 투쟁을 이어가고 있다.

?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15 [44호] 6일 소화아동병원 타결 관리자 2010.08.18 4190
» [44호] 폭염과 태풍 뚫고 투쟁! 익산병원노조 file 관리자 2010.08.18 3883
13 [44호] 복지부 새 수장, 영리병원 추진? 관리자 2010.08.18 3808
12 [44호] 태풍 뎬무가 와도 고공농성은 계속 관리자 2010.08.18 4194
11 지부장, 타임오프관련 [매일노동뉴스] 인터뷰 노동조합 2010.08.19 3991
10 노사 신의 성실의 기본인 단협 이행하며 교섭 임하라 1 노동조합 2010.08.02 6835
9 7월 20일 신임이사장 회동 file 노동조합 2010.07.26 4338
8 서울지회 김철호 지회장 후보와 김정배 수석부지회장 후보 당선 노동조합 2010.07.15 5815
7 [민주노총 위원장 담화문] 무기한 단식농성에 들어가며 2 노동조합 2010.07.13 6894
6 서울지회 지회장, 수석부지회장 후보 등록 1 노동조합 2010.07.05 5387
5 6.2 지방선거에서 보건의료노조 후보 대거 당선 file 노동조합 2010.06.03 13785
4 민주노총 10대 요구안 file 노동조합 2010.06.01 4929
3 민주노총, 노동자 투표참여-정책선거 호소 1 노동조합 2010.05.31 7026
2 민주노조 말살 책동 즉각 중단하라 2 노동조합 2010.05.13 4373
1 노조 명칭 변경 총회 소집 4 노동조합 2010.05.11 8221
Board Pagination ‹ Prev 1 ... 84 85 86 87 88 89 90 91 92 93 Next ›
/ 93

Designed by sketchbooks.co.kr / sketchbook5 board skin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서비스 링크

X
Login

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.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. 단, 게임방,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.

X